[로컬세계]양천구, 올해는 얼마나 더 좋아지나?

새롭게 달라지는 주요 시책 및 제도 70가지 선정
시책·제도 소개하는 ‘달라지는 양천구정, 다함께 2018’ 발간·배부
이명호 기자 lmh@localsegye.co.kr | 2018-01-08 08:10:50
  • 글자크기
  • +
  • -
  • 인쇄

▲무중력지대 양천 조감도. 
[로컬세계 이명호 기자]서울 양천구은 올해 새롭게 달라지는 주요 시책 및 제도 70가지를 선정했다.

 
구는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정책도 추진한다. 청년점포 육성사업을 실시, 관내 만 19~39세 청년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창업점포의 임차료와 리모델링비를 지원한다.

 

또한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고 청년들의 소통과 활동을 위한 다목적 공간 ‘무중력지대’가 2월에 조성된다. 예비창업가, 스타트업 기업 등의 창업지원과 협업을 위한 복합공간 ‘창업디딤누리’도 운영한다.

 

구는 학생들의 행복한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보조금 지원을 확대한다. 전년대비 7억900만원 증액된 111억6600만원으로 관내113개 각급 학교를 지원한다. 관내 유치원·초·중·고 프로그램 및 환경개선 보조금 지원, 초·중학교 친환경 무상급식 및 고등학교 급식 우수 식재료 지원, 2개교 체육관 건립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민간·가정어린이집을 이용하는 만3~5세 유아의 보육과 관련해서는 정부에서 지원하는 보육료 외에 추가로 소요되는 보육료를 지원하여 보호자의 육아부담을 경감한다.


특히 올해는 아동친화적인 정책 및 사업을 추진해 모든 아동들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아동친화도시를 조성, 하반기에는 아동친화도시 유니세프 인증을 받을 예정이다.


주차문제가 발생하는 신월3동과 목3동에는 각각 2월, 12월에 주차장이 조성되어 주택가의 열악한 주차환경을 개선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구민 편의 증대와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서서울호수공원에 제2양천 체육공원, 용왕산 근린공원내 실내배드민턴장, 온수도시자연공원 가족캠핑장, 지양산 데크숲길 등을 조성·운영한다.

 

▲온수가족캠핑장 조감도. 

 

구민들의 안전을 위해 안양천 양화교 진입경사로를 설치해 하천 내 재난발생시 이용주민의 안전사고를 방지한다. 또한 지진대피소, 이재민시설 등 재난관련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재난안전지도를 만들어 다양한 재난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한다.


김수영 구청장은 “구민의 불편을 덜어주고, 구민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달라지는 양천구정, 다함께 2018’을 발간한다”며 “앞으로도 다함께 행복한 양천을 위해 소통·공감·참여로 다양한 정책들을 꾸준히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위와 같이 새롭게 달라지는 정책 추진방향이나 시책·제도 등을 소개하는 ‘달라지는 양천구정, 다함께 2018’을 오는 15일 발간해 동주민센터, 도서관, 다중이용시설 등에 배부한다. 또한 양천구홈페이지를 통해서 누구나 열람·공유할 수 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