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태백 한강‧낙동강 발원지 축제’ 취소

박상진 기자 psj8335@hanmail.net | 2020-06-30 08:24:41
  • 글자크기
  • +
  • -
  • 인쇄
▲태백시 제공. 


[로컬세계 박상진 기자]강원 태백시축제위원회는 올해 개최예정이었던 제5회 태백 한강‧낙동강 발원지 축제를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축제위원회는 지난달 24일 회의에서 프로그램을 축소해 진행하되, 코로나19 상황이 지속 될 경우 재검토 하기로 했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사태 장기화가 전망됨에 따라 위원들은 29일(월) 축제위원회 전체 회의를 통해 ‘취소’를 전격 결정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가 여름을 맞아서도 전혀 약화하지 않고 오히려 확진자가 다시 속출하는 추세로 재유행 등 장기간 유행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힌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지속 확산되고 있으며, 전국적으로 지역감염 우려 및 예방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는 만큼 축제취소가 바람직하다는 의견, 전국 축제 동향, 고령 인구 비율이 높고 고위험군에 속하는 진‧규폐 환자가 다수인 태백시의 인구 특성, 지역 여론 등을 종합적 판단한 결과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됐다”며 “그간 세 차례의 회의를 통해 고심을 거듭한 끝에 어렵게 내린 결정인 만큼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박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