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개청 50주년 기념 온라인 역사 전시관 개관

최종욱 기자 vip8857@naver.com | 2021-01-12 09:54:08
  • 글자크기
  • +
  • -
  • 인쇄

▲누리집 접속 주소(http://customs-exhibition.kr)

관세청(청장 노석환)은 지난해 개청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구축한 ‘온라인 역사 전시관’을 12일 개관한다.


이번에 개관하는 전시관에는 관세청의 역사를 담은 물품, 사진, 영상 등 다양한 자료들을 주제별, 시대별로 최대한 현장감 있게 3차원(3D) 그래픽으로 전시한다.


10개의 주제로 구성된 전시관에서 세관의 과거·현재·미래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으며, 1970년 ‘재무부 특별감사’가 발단이 된 관세청 탄생의 비화부터 1980년대 일본산 코끼리표 전기밥솥 밀수 사건까지 세관에서 발생했던 다양한 사건들이 전시돼 있다.


특히 전시된 물품 중에는 1883년 조선 해관 초대 총세무사 묄렌도르프가 사용한 인영(도장 자국)을 토대로 복원한 최초의 관인과 박정희 대통령이 김포세관의 쇄신을 격려하기 위해 쓴 친필 치하문 등이 전시돼 있다.

 

▲1883년 조선 해관 총세무사 관인과 인영(印影)

조선의 관인은 모두 정방형인데 비해 조선해관 총세무사 직인은 타원형을 취하고 있다. 이것은 청국해관에서 사용하던 직인과 그 모양이 같다.


이번 전시관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소통을 통해 국민에게 한걸음 다가가는 친근한 관세청 이미지를 구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국가기관 최초로 웹디자인 방식으로 제작된 온라인 전시관은 가상의 공간에서 관람자가 자유롭게 이동하면서 관람이 가능하며 모바일로도 접속이 가능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사이버방명록을 비치함으로써 관람자들이 전시관을 관람한 후 남긴 메시지나 건의사항 등을 반영해 보다 개선된 전시관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노석환 청장은 코로나19 공존 시대에 맞춰 관세행정의 다양한 분야에서 비대면 방식의 대국민 소통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온라인 역사 전시관은 별도의 누리집 또는 관세청 누리집을 통해 접속할 수 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최종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