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 친환경 미디어 ‘엑스페이스’, 2020 앤어워드 '그랑프리 대상' 받아

국내 최대 디지털 광고제, 디지털콘텐츠 분야 그랑프리 수상
디지털 미디어 도입으로 친환경 MICE 공간으로 변신
길도원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1-01-21 10:13:33
  • 글자크기
  • +
  • -
  • 인쇄
▲'2020 앤어워드' 디지털 미디어 & 서비스 부문 디지털콘텐츠 분야에서 그랑프리 대상을 받은 엑스페이스.(코엑스 제공) 


코엑스(사장 이동원) 친환경 디지털 미디어인 엑스페이스(XPACE)가 ‘2020 앤어워드’ 디지털 미디어 & 서비스 부문 디지털콘텐츠 분야에서 그랑프리 대상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앤어워드는 한국디지털기업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한국인터넷진흥원 등이 공식 후원하는 국내 최대 권위의 디지털산업계 행사이다. 한 해 동안 디지털산업에 기여한 작품들을 총 3단계에 걸쳐 산업계 CEO, 외부전문위원 등이 엄격한 기준으로 심사한다.


지난 7월 개관한 엑스페이스는 기존 코엑스 공간을 미디어 공간으로 확장시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최첨단 기업홍보용 디지털 미디어이다. 단순 광고 송출 기능을 넘어 온오프 믹스 행사, 이벤트 주최자와 관람객이 함께하는 참여형 이벤트 등과 같은 협업을 통해 오프라인 이벤트 플랫폼으로 거듭나고 있다.

 

엑스페이스 개관 이후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비주얼사운드그룹 무토(MUTO), 멜론 비하인드 더 씬, 아티스트 성립 등과 콜라보 행사를 진행하며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미디어 공간의 경험을 선사했다.

 

▲'2020 앤어워드' 디지털 미디어 & 서비스 부문 디지털콘텐츠 분야에서 그랑프리 대상을 받은 엑스페이스.


뿐만 아니라 엑스페이스로 과거 코엑스에서 열리는 여러 이벤트 및 행사에서 배출되던 각종 현판과 현수막 배너 등의 대량 폐기물을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로 대체하며 친환경적인 공간으로 변신했다.


이동원 코엑스 사장은 “엑스페이스는 매년 축구장 3배 면적의 현수막 폐기물을 대체하는 환경을 고려하는 미디어로, 앞으로도 꾸준히 지속가능한 오프라인 플랫폼으로 활약하기 위해 환경이슈를 고민하고 파트너들과 협업해 나갈 예정”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마이스(MICE)는 기업회의(Meeting), 포상관광(Incentive), 컨벤션(Convention), 전시(Exhibition) 등을 포괄하는 서비스 산업이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길도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