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경기도 최초 '민방위전자통지서 시스템' 시행

고용주 기자 yjk2004@naver.com | 2020-02-16 10:23:13
  • 글자크기
  • +
  • -
  • 인쇄

▲화성시청 전경. 

경기 화성시는 올해부터 민방위통지서를 휴대폰으로 받을 수 있는 ‘민방위전자통지 시스템’을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민방위 전자통지 시스템’이란 민방위대원들에게 스마트폰 알림톡을 통해 교육 일정을 알리고, 전자통지서를 교부하는 것 외에도 교육 참석 시 전자통지서에 포함된 QR코드를 인식해 전자 출결하는 시스템이다.


시 관계자는 1인가구와 맞벌이 가구의 증가로 직접 전달이 어렵고 심야시간 방문으로 마찰이 발생하는 등 통지서 전달체계에 문제가 있어 이번 시스템을 도입하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타 지자체의 경우 기본교육대상자(1∼4년차)만 민방위전자통지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으나, 시는 경기도 최초로 전 민방위대원 교육대상자(1∼4년차 및 5년차 이상) 약 6만5000명을 대상으로 시스템을 운영한다.


전자통지서를 원할 경우 민방위 전자통지센터 홈페이지에 접속해 송달에 동의하거나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동의서를 제출하면 된다.


공경진 시 안전정책과장은 “전자통지서 발송으로 민방위대원의 편의성이 증진됐다”며 “앞으로도 스마트 시대 흐름에 맞는 맞춤형 행정서비스를 구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고용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