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새마을회, 소외계층대상 '사랑의 삼계탕 및 밑반찬' 나눔

박세환 기자 psh784@daum.net | 2020-05-27 10:36:01
  • 글자크기
  • +
  • -
  • 인쇄

 

[로컬세계 박세환 기자]대구 달서구새마을회(회장 장병철)는 지난 26일 오전 9시부터 선재공덕회(송현동 소재)에서 소외계층 600세대에 삼계탕을, 200세대에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달서구새마을회 주관으로 새마을지도자달서구협의회(회장 배석보), 새마을부녀회(회장 김진숙), 직장·공장새마을협의회(회장 오명석), 새마을문고달서구지회(회장 김민동) 4개 단체의 후원과 임원진, 지도자들이 함께 삼계탕과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소외계층에게 전달했다.


달서구새마을회 장병철회장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정성이 들어간 삼계탕과 밑반찬을 전달하여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박세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