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2019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

박상진 기자 psj8335@hanmail.net | 2019-11-05 14:27:37
  • 글자크기
  • +
  • -
  • 인쇄

▲강원랜드는 5일 정선 고한구공탄시장 일대에서 ‘2019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 행사를 개최했다.(강원랜드 제공)

[로컬세계 박상진 기자]강원랜드(대표 문태곤)는 5일 정선 고한구공탄시장 일대에서 임직원 및 직원가족, 협력업체 직원, 지역주민, 공익활동가 등 1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2019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4회차를 맞은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은 강원랜드, 강원랜드 노동조합, 강원랜드 여성위원회, 고한읍, 고한시장상인회가 공동 주관하며 수익금의 10% 이상을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하는 지역 나눔 축제다.

올해 수익금 전액은 얼마 전 태풍 ‘미탁’으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삼척 지역 이재민들에게 전달될 구호물품을 구입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지난 2016년부터 진행돼 온‘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행사는 강원랜드의 사내 행사 형태로 진행돼 오다 지난해부터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행사로 발전시켜 그 규모와 참가자를 확대해 개최되고 있다.

올해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에는 메인부스, 벼룩시장, 업사이클링 제품 판매 및 체험 부스 등 3종류의 부스에 84개 팀이 참가해 총 110개의 부스를 운영했다. 또한 친환경 먹거리 장터, 문화공연 등이 개최돼 지역주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마련됐다.




특히, 올해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에는 강원랜드 여성위원회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함께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아동학대 및 성폭력 예방 캠페인을 진행해 눈길을 끌었으며, 강원FC에서도 동참해 선수 소장품 판매, 구단 홍보 등을 진행 했다. 또한 아이들과 미래재단, 정선자원봉사센터에서도 부스를 운영하며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운영에 힘을 보탰다.

강원랜드 관계자는 “폐광지역의 상생.협력.소통을 위해 마련된 이번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행사에 많은 지역주민들과 공익단체에서 힘을 보태 더욱 알찬 행사가 되었다” 며 “앞으로도 ‘하이원 희망나눔 플리마켓’이 폐광지역 주민들과 함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온기를 나눌 수 있는 자선행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박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