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트라케어 창업자 휴슨, “나트라케어는 안전”

식품의약품안전처 나트라케어 한국 수입사의 행정적 오류… 제품 문제 없어
나트라케어, 전세계 독립적인 단체 및 시험기관에서 지속적인 검사 및 인증받아
길도원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07-22 10:56:58
  • 글자크기
  • +
  • -
  • 인쇄


글로벌 생리대 브랜드 나트라케어 창업자이자 개발자인 수지 휴슨 영국 바디와이즈사 대표는 국내에서 발생한 나트라케어 사안에 대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오해와 혼란을 드린 점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여전히 나트라케어는 안전하다는 입장을 22일 밝혔다.

 
지난 5월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처가 발표한 나트라케어의 허위품목 신고 적발 관련 내용에 관련, 식약처로부터 나트라케어 한국 수입사의 행정업무상의 위법사항이 발견돼 이와 관련된 처분을 진행한 것이라는 답변과 한국 내 나트라케어는 제품의 안전성 및 유효성 규정을 준수하고 있으며 제품에는 문제가 없음을 확인했다고 그는 설명했다.


수지 휴슨은 정직과 투명성을 원칙으로 나트라케어 제품을 개발하고 발전시켜왔으며, 나트라케어는 여러 독립적인 단체 및 시험기관이 실시한 검사에서 인체에 유해한 화학물질이 없다는 검사결과를 받아왔을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나트라케어 제품의 사양은 동일하며, 나트라케어의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논란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나트라케어 생리대와 탐폰은 미국과 캐나다에서 1990년 대 초반부터 의료기기로 등록되어 있으며, 영국 바디와이즈사는 의료기기 ISO 13485 인증기업으로 매년 의료기기 단일심사프로그램(MDSAP)에 따라 심사를 받고 있다.


특히 나트라케어는 자체 품질관리와 함께 유기농 및 환경평가의 일환으로 여러 독립적인 단체와 기관으로부터 시험 및 분석을 지속적으로 받고 있다.


로하스 인증, 북유럽 친환경 인증 에코라벨, 영국토양협회 유기농 인증, 메이드 세이프 인증, 플라스틱 미사용 제품 인증, 윤리적 기업 인증, 베지테리언 협회 인증, 미국 농림부 바이오 인증, 웨스트 잉글랜드 대학교, 인터텍 환경성적표지 인증, 인터텍 캘리포니아 법령 65 분석 등이 대표적이다.

 

또 미국의 지구를 위한 여성의 목소리(The Women’s Voices for the Earth), 프랑스의 6000만의 소비자들(60 Millions de consommateurs)과 같은 단체에서도 정기적으로 나트라케어에 대한 안전성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수지 휴슨 대표는 “한국에서 일어난 사안에 대해 진심으로 안타깝게 생각하며, 고객의 신뢰를 다시 얻기 위해 변함없는 신념으로 최고의 제품을 제공하고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국 바디와이즈사는 재발방지 차원에서 기존의 나트라케어 한국 수입사를 최근에 변경했으며, 나트라케어 국내 인허가 행정업무에 대한 관리감독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길도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