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S24 “임정 수립 발자취를 담은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0’ 새롭게 1위 등극”

길도원 기자 local@ocalsegye.co.kr | 2019-05-09 11:38:29
  • 글자크기
  • +
  • -
  • 인쇄
▲예스24 5월 2주 종합 베스트셀러.(예스24 제공)

[로컬세계 길도원 기자]예스24가 5월 2주 종합 베스트셀러를 발표했다고 9일 밝혔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조국 독립을 위해 희생한 분들의 발자취들을 담은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0’이 한 계단 올라 1위에 등극했다.


작가 김영하의 산문 ‘여행의 이유’는 한 계단 내려가 2위에 자리했고 국내 최고의 이코노미스트 홍춘욱 박사의 시선으로 역사의 이면에 있는 돈의 역사를 재조명한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는 3위를 유지했다.


어린이를 위한 추리 동화 ‘추리 천재 엉덩이 탐정과 카레 사건’은 한 계단 오른 4위, 초중등 학부모를 위한 독서교육 지침서 ‘공부머리 독서법’은 한 계단 내려간 5위다.


가정의 달을 맞아 어린이 동화 및 학습 만화, 육아서가 큰 인기를 끌었다. 어린이 날을 맞아 새롭게 업그레이드 된 ‘튤립 사운드북 아기 동요 세상’이 11위로 순위를 유지했고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독립운동의 발자취를 담아낸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9’은 다섯 계단 올라 12위를 기록했다. 프랑스 혁명을 배경으로 첫 번째 시리즈를 시작한 ‘설민석의 세계사 대모험 1’은 네 계단 내려가 14위에 자리했다.


소아청소년과 의사이자 자녀교육 전문가 메그 미커가 아들을 키우는 엄마들에게 전하는 육아 조언을 담은 ‘아들 공부’는 15위로 새롭게 순위권에 진입했다. 게임 ‘좀비고등학교’의 동명 만화 ‘좀비고등학교 코믹스 12’는 여덟 계단 내려간 17위, 베스트셀러 그림책 ‘알사탕’ 백희나 작가가 들려주는 또 하나의 가족 이야기 ‘나는 개다’는 일곱 계단 내려간 20위다.


인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소개된 도서에 대한 관심이 식을 줄 모르고 있다.


베테랑 방송인 셀레스트 헤들리의 ‘말센스’는 전주 대비 두 계단 오른 6위, 습관으로 인생을 변화시킬 수 있는 노하우를 제시하는 ‘아주 작은 습관의 힘’은 두 계단 내려간 8위로 스타강사 김미경의 유튜브 채널 ‘MKTV 김미경TV’에 소개된 도서가 여전한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2017년 출간된 스릴러 소설 ‘봉제인형 살인사건’은 출판사 ‘북플라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소개된 이후 18위로 새롭게 순위권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밖에도 주식 투자를 통해 월급에서 독립한 저자가 실전 주식 투자 원칙을 담아낸 ‘나의 월급 독립 프로젝트’는 열 세 계단을 뛰어 올라 7위를 차지했으며 일본에서 가장 주목 받는 전략 컨설턴트가 전하는 50가지 철학적 사고법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는 두 계단 내려가 9위다. 야쿠마루 가쿠의 미스터리 소설 ‘돌이킬 수 없는 약속’은 다섯 계단 올라 10위를 기록했고, 수험 적합성과 실전 감각을 키울 기출 변형 문제가 다수 수록된 ‘2019 선재국어 나침판 실전 모의고사 vol. 2’는 한 계단 내려간 13위다. 진짜 나로 살기 위한 김수현 작가의 뜨거운 조언들을 담은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는 두 계단 내려간 16위에 자리했고 각종 국가시험의 풍부한 출제 경험을 토대로 새로운 출제 원칙을 낱낱이 분석한 ‘2019 이동기 영어 실전동형 모의고사 vol.2’는 19위다.


한편 전자책 순위에서는 화학공학 박사이자 화장품 회사 CEO가 쉽게 풀어낸 일생생활 속 화학 이야기 ‘화학, 알아두면 사는 데 도움이 됩니다’와 스웨덴 범죄소설의 여왕이라 불리는 크리스티나 올손의 신작 ‘파묻힌 거짓말’이 각각 1·2위를 유지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길도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