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왔어요’, 벚꽃 유채꽃 만개한 꽃들의 향연

日 마츠다산, 벚꽃 축제 한창
이승민 특파원 happydoors1@gmail.com | 2019-03-08 07:08:28
  • 글자크기
  • +
  • -
  • 인쇄

▲벚꽃축제가 한창인 마쓰다산에 가와즈사쿠라와 유채꽃이 만개했다.(사진= 이승민 특파원)
[로컬세계 이승민 특파원]봄의 전령 가와즈사쿠라(河津桜)와 유채꽃이 만개, 향기로운 꽃 세상을 만들었다. 지천에 꽃들은 웃음으로 반겨주고 상춘객들의 가슴은 마냥 설렌다.

 
꽃천지를 이룬 일본 마쓰다산(松田山)에서 제 21회 ‘마츠다벚꽃축제’(まつだ桜まつり)가 열렸다. 지난 2월 1일부터 시작한 이 축제는 오는 10일까지 40일 동안의 긴 꽃잔치를 벌인다.

 
가와즈사쿠라(河津桜)는 1월 말경부터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한다. 2월 중순이 되면 그 아름다움이 절정에 이르고 만개한 후에도 3월 초순까지 곱게 핀 자태를 간직한다. 분홍색 꽃빛을 자랑하는 이 벚나무는 보통 벚나무보다 2달 정도 일찍 피고 개화기간이 긴 것이 특징이다.


일본 가나가와현 마쓰다초(松田町)에 위치한 이곳 마쓰다산(松田山)은 가와즈사쿠라, 유채꽃, 허브가든으로 유명하다. 벚꽃나무 사이를 걸어서 산을 오르다보면 눈 덮힌 후지산(富士山)이 보이고 아시가라평야(足柄平野), 사가미만(相模湾), 하코네산(箱根山)이 눈에 들어온다.

 

▲꽃구경하는 상춘객들.

 

▲마츠다산의 벚꽃과 유채꽃 사이로 눈 덮힌 후지산이 보인다.

 

이 기간에는 촬영 포인트마다 사다리(脚立)를 설치해준다. 후지산과 긴토키산(金時山), 하코네(箱根) 등 산과 꽃을 함께 카메라에 담을 수가 있다.


또 축제 때에는 뽀뽀철도(ポッポ鉄道)라는 애칭의 관광열차가 운행된다. 실물의 1/6 크기로 제작된 증기기관차(蒸気機関車)와 로맨스 카형(ロマンスカー型) 2종류가 있다. 귀엽고 예쁘장한 열차를 타면 빠르지 않은 속도로 천천히 가면서 환상적인 꽃동산을 구경시켜준다.

 
한편, 가와즈사쿠라(河津桜)는 1월 하순부터 2월에 걸쳐 개화하는 일찍 피는 벚꽃나무다. 꽃잎은 진분홍색(淡紅色)으로 왕벚나무꽃(ソメイヨシノ)보다도 진한 분홍색(桃色)을 띤다.


1955년, 시즈오카현 가모군 가와즈초 다나카(静岡県賀茂郡河津町田中)에 살던 '이다 가쓰미'(飯田勝美) 가 가와즈강가(河津川沿い)의 잡초 속에서 1m 정도의 벚나무를 우연히 발견한 것이 유래(由来)다.


당초 발견자 이다가(飯田家)의 집호(屋号)를 따서 고미네사쿠라(小峰桜)라고 그 지역에서 불려오다 학술조사에서 지금까지 없었던 잡종기원(雑種起源)의 원예품종(園芸品種)으로 밝혀져 1974년 가와즈사쿠라(河津桜)라고 명명되었다.


1975년에는 가와즈초(河津町)의 마을 나무로 지정되었다. 지금도 이 마을에 존재하고 있다. 2019년 현재 수령(樹齢) 67년으로 추정된다. 1968년부터 일본 각지로 증식(増殖)되기 시작했다.

 

▲마쓰다산에 핀 꽃세상.

 

▲벚꽃축제 '마츠다사쿠라 축제' 포스터.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승민 특파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강수연님 2019-03-08 10:33:54
야 ∼ 봄이 왔구나 !
분홍빛 벚꽃들 노란 유채꽃 너무너무 이쁘다.
상큼한 기사 잘 보았습니다.
진선경님 2019-03-08 10:36:56
꽃들이 참 예뻐요.
봄 소식을 안고 꽃들이 찾아왔군요.
가와즈사쿠라에 대해 잘 알게 되었습니다.
일본의 꽃 소식 감사합니다.
박영길님 2019-03-08 21:20:19
가와즈사쿠라 소식 잘 보았습니다.
벚꽃과 유채꽃이 참 잘 어울리네요.
조화로운 꽃들의 향연 언젠가 꼭 가보고 싶습니다.
김숙자님 2019-03-09 10:34:52
가와즈사쿠라 참 예쁘네요.
유채꽃하고 벚꽃이 같이 만발하니까 참 아름답워요.
내년엔 일본으로 꽃구경을 가야되겠습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같이 가면 더욱 좋겠죠.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