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유통, 뼈에 이로운 물 ‘고로쇠 수액’ 첫 출하

하나로마트 양재점, 달콤한 봄의 물 고로쇠 수액 선보여
이명호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1-02-23 12:00:24
  • 글자크기
  • +
  • -
  • 인쇄
▲23일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모델들이 고로쇠 수액을 선보이고 있다.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는 올해 처음 지리산 피아골에서 채취한 고로쇠 수액을 판매하고 있다.(농협유통 제공)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정연태)은 ‘뼈에 이로운 물’을 뜻해 ‘골리수(骨利水)’라 불리는 고로쇠 수액을 선보였다.

고로쇠 수액은 단풍나무과에 속하는 고리실 나무에서 채취한 수액으로, 봄철에 나무가 땅속 수분을 빨아올리는 것을 채취한 것이다. 뼈에 이롭다고 해서 골리수라 불리는데 칼슘, 마그네슘, 칼륨 등 각종 천연 미네랄이 풍부하여 관절염, 골다공증, 고혈압 개선에 효능이 있다고 알려져 있으며, 그 맛은 달콤하다.

고로쇠 수액은 조금씩 자주 마시는 것보다 한꺼번에 많은 양을 마시는 게 더욱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으며, 오징어·육포·멸치 또는 고추장을 바른 북어 등과 함께 곁들여 마시는 경우가 많다.


농협유통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는 지리산 피아골에서 채취한 고로쇠 수액을 0.5리터 2600원, 1.5리터 7200원에 판매한다.


농협유통 관계자는 “요즘 미세먼지와 건강을 위협하는 요소들이 많은데, 봄에만 맛볼 수 있는 고로쇠 수액을 드시고 건강한 한 해를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23일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모델들이 고로쇠 수액을 선보이고 있다.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는 올해 처음 지리산 피아골에서 채취한 고로쇠 수액을 판매하고 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