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 해수욕장 여름경찰관서 운영

코로나 19 방역활동과 더불어 피서지 범죄예방 활동에 총력
맹화찬 기자 a5962023@naver.com | 2020-06-30 12:53:20
  • 글자크기
  • +
  • -
  • 인쇄

 

[로컬세계 맹화찬 기자]부산지방경찰청(청장 김창룡)은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부산 해수욕장 7곳에 여름경찰관서를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피서지 치안활동과 질서유지를 위해 운영되는 7개 해수욕장 여름경찰관서에는 순찰 등 전종요원을 비롯해 교통경찰, 형사 등 184명과 경찰관기동대, 상설중대 등도 함께 배치, 부산을 찾는 피서객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피서지 분위기 조성에 주력할 방침이다.


경찰은 평년보다 올여름이 무덥고, 더욱이 코로나 19로 인해 해외여행이 어려워 그간 야외활동을 하지 못한 많은 피서객들이 부산 해수욕장으로 몰릴 것에 대비했다.


지난 22일 김창룡 부산경찰청장 주재로 해수욕장 관할 경찰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활동 및 성범죄 및 교통·행락질서 등 관광치안 확보를 위해 각 관서별 해수욕장 종합치안대책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서 김 청장은 해수욕장 치안활동과 더불어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해수욕장 인근 상가·민락수변공원 등에도 방역적 경찰활동에 역점을 두고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이에 따라 부산경찰은 해수욕장 해변가 등 순찰시 피서객·숙박업소·상인들에게 방역수칙을 준수토록 권고하고 현장 활동 중 감염병 의심 환자 발견 및 필요시 비접촉 체온계 활용, 체온 측정 고열 등 증상 의심자는 관할 보건소 등에 즉시 연락할 방침이다.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는 상황에서 청소년들이 음주가무를 즐기면서 거리두기가 지켜지지 않는다는 지적이 잇따랐던 민락수변공원은 관할구청에서 화단 등에 펜스를 치고 거리두기가 가능한 수준의 입장객만 출입하도록 추진 중인 만큼 많은 혼란이 예상돼 무질서 예방을 위해 휴가철 및 주말 등 인파가 많이 몰리는 시간대 경찰력을 집중하고 지자체·인근 아파트 주민·협조단체와 협업 생활속 거리두기 합동캠페인을 실시한다.  
     
또 방범순찰요원으로 활동 중인 시니어순찰대(86명)는 피서 기간 중 해수욕장 방역활동 요원으로 전환배치해 홍보요원으로 활용하는 등 경찰은 코로나19 감염원 확산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또한 부산경찰은 해수욕장 개장전 여성불안환경 점검 등 피서객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취약점을 보강(공중화장실 비상벨 5· CCTV 3 고장수리, 기타 5)하는 등 각 해수욕장별 사전 치안현황 및 대책을 점검하고 해운대·광안리 등 주요해수욕장 및 송도 용궁구름다리 개통에 따른 방문객 증가로 교통정체가 많을 것으로 예상돼 이들 지역에 대한 해수욕장 접근로 등 상습정체 예상지역 및 시간대에 교통경찰관을 탄력적으로 집중배치 한다.


특히 불법촬영 등 성범죄 예방 및 검거 활동을 강화하기 위해  성범죄예방 홍보물(플래카드)을 제작해 해수욕장 개장전에 부착예정이고 성범죄전담팀 230명(일시점 75명)을 7개 해수욕장에 배치해 피서지·탈의실·공중화장실 등 불법촬영 범죄 발생 우려지역 중심으로 집중단속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해수욕장 내 발생하는 형사사건뿐만 아니라 분실물 등 각종 신고사건도 원스톱 업무처리시스템을 도입, 해수욕장 내에서 신속히 처리할 수 있도록 민원업무도 개선 추진한다.


부산경찰 관계자는 "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범죄취약요소를 점검하고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취약요소를 제거하는 등 쾌적하고 안전한 피서지를 확보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맹화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