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선배들이 들려주는 산내면 귀농귀촌 ‘꿀팁’

제1회 산내면 귀농귀촌 마을교육 개최
이태술 기자 sunrise1212@hanmil.net | 2018-09-10 12:55:08
  • 글자크기
  • +
  • -
  • 인쇄

▲남원시 제공. 
[로컬세계 이태술 기자]새내기 귀농·귀촌인과 선배 귀농인 25명이 가을날 저녁 한자리에 모였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선배들의 ‘귀농꿀팁’ 공유와 격없는 토론의 장은 늦은 저녁 10시까지 이어졌다.


지난  6일 남원시 산내면사무소에서는 새내기 귀농·귀촌인들에게 들려주는 선배들의 이야기라는 주제로, 제1회‘산내면 귀농·귀촌 마을 교육’이 열렸다.

 
산내면사무소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생명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남원시청 귀농귀촌담당 류창팀장의 귀농·귀촌 지원 시책 소개와 산내면 귀농선배들의 귀농·귀촌이야기로 진행됐다.


대화마당에서는 정착유형별로 멘토를 자처한 세명의 선배귀농인이 마이크를 잡았다. 농업을 전업으로 하는 양선배씨(중황마을), 농업과 프리랜서 목공일을 하는 최석민씨(대정마을), (사)한생명을 일터로 한 김종옥씨(원백일마을).

 

그들의 경험을 꾸밈없이 전달한 귀농·귀촌 이야기는 이제 막 농촌생활을 시작한 참석자에게는 그야말로 최고의 꿀팁들이었다.


이 자리에서 우남제 산내면장은 ‘열린 면장실’을 강조하고, ‘더불어 살기 좋은 산내를 만들어보자’며 “오늘 나눈 이야기들이 귀농·귀촌인의 성공적인 정착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함께 고민하고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태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