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제60주년 4 .19 혁명 기념 참배 실시

이태술 기자 sunrise1212@hanmail.net | 2020-04-19 13:28:16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환주 남원시장이 제60주년 4.19혁명 기념일을 맞아 19일 금지면 옹정리 김주열 열사 묘역에서 참배를 하고 있다.(남원시 제공) 


[로컬세계 이태술 기자]전북 남원시는 제60주년 4.19혁명 기념일을 맞아 19일 금지면 옹정리 김주열 열사 묘역에서 참배를 실시했다.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에 따른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역주민의 안전을 위해 기념식은 취소하고 참배로 대신했다.


이날 참배는 남원시 간부 공무원과 김주열기념사업회 임원진 등 10여 명만 참석한 가운데 엄숙하게 진행됐다.
참배는 추모각과 김주열 열사 묘역에서 분향과 헌화로 김주열 열사를 추모였다.

 


코로나19로 기념식은 취소했지만 참배를 통해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게 감사하는 마음과 참된 민주주의 가치를 되새기는 시간이 됐다.

 
한편 김주열 열사는 1944년 남원시 금지면에서 태어나 금지중학교를 졸업했다. 1960년 마산상고에 입학하기 위해 마산에 갔다가 3.15 부정선거 규탄 시위에 참가했다. 시위 중 행방불명 됐다가 4월 11일 마산 중앙부두 앞바다에서 오른쪽 눈에 최류탄이 박힌채 시신으로 발견돼 전국적인 대규모 시위로 이어지는 4.19혁명의 도화선이 됐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태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