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을 부탁해, 인천시 제23회 환경의 날 기념행사 개최

환경의 중요성을 되새기는 ‘환경은 살리고 300만 시민과 소통·공감하는 환경의 날 행사’
이민섭 기자 leems@localsegye.co.kr | 2018-05-25 15:01:06
  • 글자크기
  • +
  • -
  • 인쇄

[로컬세계 이민섭 기자]인천시는 제23회 환경의 날을 기념해 내달 5일 인천환경공단 승기사업소 축구장에서 300만 시민과 소통·공감하며, 환경의 중요성을 되새기는 기념행사 ‘2018 환경을 부탁해!’ 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오후 3시에 개최되는 기념식에는 전성수 인천광역시장 권한대행, 황인성 인천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해 지역 국회의원과 시의원 및 80여개 환경단체 대표와 학생, 시민, 공무원 등 20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인천시와, 인천시의회, 인천시교육청, 인천환경공단이 공동으로 추진한다.


매년 6월 5일인 환경의 날은 1972년 UN 제27차 총회에서 “인간환경회의” 개막일인 6월 5일을 “세계환경의 날”로 제정했으며, 우리나라도 이날을 법정기념일인 “환경의 날”로 제정했다. 인천시는 1996년부터 매년 환경의 날 기념행사를 실시했으며 올해는 23회째이다.


행사에서는 미래세대인 학생들이 환경의 중요성과 환경의 소중함을 인식하는 학습의 장을 마련하고자 초등학생 이하를 대상으로 “우리의 소중한 환경! 우리가 보호해요” 라는 주제로 ‘어린이 환경 그림그리기 대회’가 열린다. 초·중·고등학생 대상으로는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과 인식을 함께할 수 있는 환경상식을 풀어가는 ‘환경 골든벨’이 열린다.

 

▲인천시 제공. 

또한 부대행사의 환경행복존에서는 풍선아트, 페이스페인팅, 친환경 건강한 천연비누 만들기, 예쁜페브릭으로 생활소품 만들기, 컬러테라피 심리체헙학습, 이주여성에게 희망을! 시계만들기 등 체험부스를 설치 운영한다. 자원순환존에서는 찾아가는 녹색나눔장터, 업사이클 혼자서도 잘해요!, 함께해요, 아름다운 지구를 만들기 위해!, 재활용분리수거 방법의 교육을 통해 자원순환방법을 체험을 할 수 있다.


에코푸드존에서는 로컬푸드 소비로 환경을 살리기, 지구살리기 프로젝트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에코 먹거리 부스, 벼! 네가 궁금해?, 수생새싹 재배방법의 수생자원 체험마당을 운영한다. 환경교육존에서는 맑고 푸른 환경교실, 곤충체험부스, 굿 워터 프로젝트, 꽃과 헌책 교환행사 등을 운영한다.


시 환경정책과 관계자는 “환경은 살리고, 300만 시민과 소통·공감하는 환경의 날 행사를 계기로 시민의식과 환경 보전 의지를 새롭게 다지는 자리다. 환경의 소중함, 인간과 자연과의 소통의 중요성 녹색성장, 녹색사회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환경단체 시민들이 인천의 미래와 환경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 할 수 있는 소통·공감의 장을 마련하도록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민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