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 헬스케어융합학과 개원식 개최

-2월 23일, 분당서울대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에서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 헬스케어융합학과 개원식 진행
-융합교육과정을 통한 헬스케어 분야의 전문인력 양성과 새로운 의료기술 창출을 목표로 설립
-분당서울대병원 및 서울대학교의 우수한 인력과 인프라를 활용해 의료 패러다임의 변화를 주도할 전망
조원익 기자 wicknews1@naver.com | 2021-03-03 15:46:52
  • 글자크기
  • +
  • -
  • 인쇄
▲서울대학교 융합과학기술대학원 헬스케어융합학과 개원식의 모습 <사진 제공=분당서울대병원>

 

서울대학교 융합과학기술대학원 헬스케어융합학과(계약학과) 개원식이 지난 2월 23일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 내 서울대학교 대학원 공간에서 개최됐다.


개원식은 대면 및 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예성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 백롱민 분당서울대학교병원장을 비롯해 오창완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의생명연구원장, 이학종 헬스케어융합학과장, 박원철 응용바이오공학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병원 관계자들의 도움으로 대학원 개원 축하와 현판식을 진행했다.


백롱민 분당서울대학교병원장은 “헬스케어 산업의 패러다임이 빠르게 변하고 있고, 그 변화에 맞춰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국가적 과제로 급부상하고 있으며 앞으로 헬스케어융합학과가 양 기관의 훌륭한 교수진과 헬스케어혁신파크의 풍부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차세대 인재 양성에 중추적 역할을 할 거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앞으로 헬스케어 분야를 선도하는 많은 인재가 배출될 수 있도록 분당서울대학교병원도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예성준 서울대학교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은 “헬스케어융합학과는 우리 주변에서 들어오는 4차 산업혁명의 파도 속에서 새로운 의료기술의 창출과 의료패러다임의 변화를 주도하기 위해 설립했다”면서 “우리 학과를 통해서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의 최고 의료진과 융합과학기술대학원의 바이오, 나노, 빅데이터, 방사선 과학, ICT 분야 교수진과 함께 다학제적 융합으로 관련분야 최고의 인재를 양성할 것이며, 두 기관의 우수한 인프라를 활용하여 국내 최고의 헬스케어테크놀로지 연구를 선도하게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헬스케어융합학과는 헬스케어분야의 융합교육과정을 통한 전문 인력 양성과 신의료기술 창출이라는 비전과 목표를 위해 핵심역량을 갖춘 고급 인재 양성을 목표로 서울대학교 최초로 운영되는 채용조건형 계약학과이다. 박사과정 10명의 정원으로 구성되어, 졸업 후 공학박사 학위가 주어지면 분당서울대학교병원에서 2년간 근무하는 의무조건이 있다. [로컬세계 조원익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조원익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