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구·오정아, 28일 '웨딩마치'…'6년 교제 끝에 결혼 골인'

고현성 기자 khsung@localsegye.co.kr | 2018-10-06 15:52:07
  • 글자크기
  • +
  • -
  • 인쇄
▲28일 백년가약을 맺는 이영구·오정아 커플.(한국기원 제공) 

[로컬세계 고현성 기자]한국기원은 이영구 9단(31)과 오정아 3단(25)이 이달 28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에 위치한 보타닉파크 웨딩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5일 밝혔다.


2012년부터 6년간 교제한 끝에 결혼에 골인한 이영구·오정아 커플은 김영삼·현미진(2004년), 이상훈·하호정, 김대용·김수진(이달 14일 예정) 커플에 이어 여덟 번째 프로기사 부부가 된다.

 

▲예비신랑 이영구 9단.


2001년 입단한 이영구 9단은 2011년 제7기 한국물가정보배에서 우승하는 등 각종 국내외 기전에서 활약하며 한국대표 프로기사로 자리 잡았다. 올해 KB국민은행 바둑리그 SK엔크린팀 주장으로 활약 중인 이영구 9단은 랭킹을 5위까지 끌어올리며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10월의 신부 오정아 3단.


여자기사 랭킹 5위인 오정아 3단은 2015년 5회 황룡사배 5연승, 2017년 7회 황룡사배 4연승으로 한국 우승을 견인하는 등 단체전에서 강한 모습을 보였다. 제주도 서귀포 출신인 오정아 3단은 엠디엠 한국여자바둑리그에서 2015년 원년대회부터 2018년까지 서귀포 칠십리의 프랜차이즈 선수로 활약 중이다.


이영구·오정아 커플은 오정아 3단이 30일부터 열리는 제9회 궁륭산병성배 세계여자바둑대회에 한국대표로 출전하는 관계로 신혼여행은 추후 다녀올 예정이며 한국기원 근처인 성동구 왕십리에 신접살림을 차릴 예정이다. 
 

▲두 사람은 성동구 왕십리에서 신접살림을 차린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고현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