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예술가’ 피아니스트 이수지 연주회 13일 개최

“#1 모든 것이 처음인 그대에게”
최홍삼 기자 okayama7884@naver.com | 2018-12-05 16:01:12
  • 글자크기
  • +
  • -
  • 인쇄

[로컬세계 최홍삼 기자]충남문화재단의 신진예술가인 피아니스트 이수지의 ‘음악 선물 프로젝트:지금은 음악이 필요한 때’가 오는 13일 오후 2시에 충남도서관 문화교육동 1층 강당에서 열린다.


이날 연주회는 모차르트와 리스트의 피아노 독주, 레하르와 베르디의 오페라 아리아, 재즈, 뮤지컬, 한국 가곡 등이며, 대부분이 ‘처음’과 관련 있는 곡으로서 비교적 귀에 익은 친숙한 곡들로 구성됐다.


이수지는 ‘모든 것이 처음인 그대에게’라는 주제로 임상호(클라리넷), 조철희(테너), 전국영(소프라노)과 함께 ‘처음’을 경험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격려와 응원의 메시지를 음악에 담아 전한다.


피아니스트 이수지는 충남문화재단이 2018년 선정한 신진예술가로서, 충남예고와 경희대학교를 졸업하고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립음악대학과 스위스 취리히 음악대학을 졸업했다.


현재 헤르츠 알상블(HERZ Ensemble)의 피아니스트로 활동하며, 충남도립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충남예술고등학교에 출강하고 있다.


이수지 피아니스트는 “모든 사람들이 각자가 처한 상황 속에서 처음을 경험하리라 생각한다”며 “음악을 통해 서툴지만 순수하고 행복했던 처음의 기억을 떠올리고, 모든 이들이 편안하게 즐기면서 마음의 위안을 얻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최홍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