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도시재생 뉴딜정책 '지역 맞춤형 세미나' 연다

박세환 기자 psh2666@localsegye.co.kr | 2018-03-12 16:52:30
  • 글자크기
  • +
  • -
  • 인쇄
[로컬세계 박세환 기자]대구시(시장 권영진)는 현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도시재생 정책 환경을 공유하고 지역맞춤형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세미나를 개최한다.

12일 대구시에 따르면 오는 14일 오후 2시 대구시청 별관에서 ‘도시재생 뉴딜 정책방향과 지역맞춤형 발전 방안’이라는 주제로 국토부 관계자를 비롯, 해당 전문가, 시민들이 참여하는 토론의 장을 연다.

이번 세미나는 현 정부 도시재생 정책 추진에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국토부 김이탁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이 ‘도시재생 뉴딜정책 방향’에 대해, 도시재생특별위원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한양대학교 구자훈 교수가 ‘4차 산업혁명과 도시의 미래’를 주제로 발제를 하고, 다양한 분야의 도시재생전문가 5명의 토론과 시민들과의 질의응답이 이어진다.

정부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본격적 추진을 위해 지난해 선정된 68개소의 시범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는 동시에, 2018년도에는 국가공모사업을 100개소로 확대 선정하고, 소규모 지역 밀착형 재생사업과 도시재생 전문가 양성 등 다양한 유형의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대구시는 이번 ‘2018 도시재생 뉴딜 세미나’ 개최를 통해 중앙정부의 도시재생 뉴딜 정책방향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토대로 전문가 및 시민의 의견을 반영하여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도시재생 정책방향을 모색하고, 더 나아가 다양한 지역맞춤형 도시재생 방안들의 기획도 본격화 할 계획이다.

권영진 시장은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도시재생 정책환경의 변화와 다양한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국가 공모사업에 적극 대응하고 실효성 있는 지역 맞춤형 도시재생 모델을 개발하여 도시재생 뉴딜의 성공신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박세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