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 장애인 편의시설 미흡하다

휠체어가 오르기 힘든 계단 등 불편 호소
장주일 기자 jangjooill@hanmail.net | 2018-09-13 17:32:08
  • 글자크기
  • +
  • -
  • 인쇄

▲지난 10일 스카이워크를 찾은 한 방문객이 편의시설에 대한 불만을 제기하고 있다.(사진=장주일 기자)
[로컬세계 장주일 기자]충북 단양의 랜드마크로 개장된 '만천하 스카이워크(이하 스카이워크)'가 장애인에 대한 편의시설이 미흡해 장애인 방문객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지난 10일 휴장인 것을 모르고 스카이워크를 찾은 장애인 A씨(54·여)는 화장실을 급히 가기 위해 높게 설치된 계단을 어렵게 올라갔지만 화장실 문은 굳게 잠겨져 있어 곤혹을 치렀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본지 취재에 따르면 스카이워크 전망대 방향에는 나무테크로 경사로를 설치돼 있지만 수동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이 홀로 올라가기에는 힘든 구조로 돼 있었다.

 

이와 관련, 다누리센터 관계자는 "휴장일 때 시설관리 차원에서 화장실은 개방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 단양군은 지난해 7월 13일 개장 이후 스카이워크에 총 85만여명의 관광객이 다녀갔다며 대대적인 언론홍보를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장주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멋진 기사다님 2018-09-14 11:17:27
단양군 기득권 언론 기자들의 횡포에 제대로된 기사가 나오질 않는데
멋져요 기자님!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