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산 고창 배, 13.8톤 올해 첫 미국 수출 길 올라

김경락 기자 kkr9204@daum.net | 2020-09-11 18:13:57
  • 글자크기
  • +
  • -
  • 인쇄

▲고창배 미국수출 선적기념행사 모습.(고창군 제공) 

[로컬세계 김경락 기자]전국 최고의 당도를 자랑하는 전북 고창배가 본격적인 출하를 시작으로 미국 수출 길에 올랐다.


고창배 영농조합법인(대표 신점식)은 11일 오후 고창군 농산물유통센터에서 대미수출을 위한 컨테이너 선적작업을 실시하고 수출기념식을 가졌다.


이번 수출 물량은 46농가가 정성스럽게 키운 황금배 13.8톤(약 5000만원)이며, 지속적인 수출을 통해 약 25억원의 소득창출이 예상된다.


고창 배는 미네랄이 풍부한 황토에서 재배되며 껍질이 얇고 과육이 연하며 높은 당도를 자랑하며 인기를 끌어왔다. 2003년도부터 수출을 추진해 지금까지, 미국, 대만, 베트남 등에 수출하며 한국 배의 위상을 알려왔다.


고창배영농조합 신점식 대표는 “올해 코로나19와 긴 장마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전 세계인이 믿고 먹을 수 있는 고창 배를 생산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배 수출이 확대될 수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한국 농산물이 해외시장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시기에 고창군 대표 수출품목인 배가 지속적인 농가소득 창출 효자품목이 될 수 있도록 행정에서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김경락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