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신종 코로나’ 감염증 대응 동부권 현장점검

순천의료원 음압격리병동선별진료소 대응상황 점검
한세혁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02-01 18:20:46
  • 글자크기
  • +
  • -
  • 인쇄


▲김영록 지사. 

 

[로컬세계 한세혁 기자]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일 음압격리병동을 갖춘 순천의료원을 방문해 선별진료소 대응체계 등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전라남도는 인근 전북(군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도내 유입 차단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나섰다.


김영록 지사는 이날 현장점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차단과 유사시 상황 악화를 대비해 선별진료소, 음압격리병상 운영을 철저히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남도는 선별진료소 운영 의료인의 감염 예방을 위해 도내 의료인 2800여 명에게 의료용 마스크 2만8000매(1인 10매)를 배부했다. 시·군 보건소 선별진료소에 감염증 의심환자 조기진단과 감염예방에 따른 이동형 엑스레이(X-ray)장비도 설치했다.


이와 함께 지난달 30~31일 시·군 보건소와 의료기관 등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55곳에 대한 운영실태 점검도 모두 마쳤다.


특히 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올바른 손 씻기, 옷소매로 입코 가리고 기침하기 등 예방 행동수칙을 꼭 지키고, 중국 방문 후 발열과 호흡기 증상 등 감염증이 의심되면 병·의원 방문 전에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또는 시·군 보건소에 반드시 신고토록 당부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한세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