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환주 남원시장 2월 시정소통의 날 서…“3월 모든 시정 본격 추진” 주문

포스트 코로나 시대 행정자세 및 코로나19 접종 준비 ‘강조’
이태술 기자 sunrise1212@hanmail.net | 2021-02-22 18:24:08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환주 남원시장이 22일 ‘시정소통의 날’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남원시 제공) 

 

[로컬세계 이태술 기자]이환주 전북 남원시장이 22일 열린 ‘시정소통의 날’에서 읍면동장들에게 연초 시정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을 주문했다.


이 시장은 “3월부터는 모든 시정이 보다 역동적으로 부지런하게 움직일 때다”며 “만물이 소생하는 새봄이 되면, 밖에서도 영농이 본격적으로 시작되겠지만, 모든 시정도 본격화됨에 따라 추진에 박차를 가해야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 시장은 “겨울철에 중단됐던 각종 사업이 재개됨에 따라 이 때쯤 해빙기에 따른 각종 안전재해, 사고가 많이 발생하는 부분을 고려, 우리 읍면동장님들께서 1차적으로 그런 지역이 있는지, 면밀히 파악해달라”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이 시장은 “지역의 위험요인을 발견, 처리하는 부분 등 1차적인 조치는 읍면동장이 책임져야할 부분이니 만큼, 새봄을 맞아, 이참에 묵고, 후비진 곳, 위험요소 등을 잘 정비해서, 모두의 마음을 환하게 만드는 깨끗하고 안전한 읍면동을 만들어 가자”고 독려했다.


한편 이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국가예산확보의 중요성을 재차 강조했다.


이 시장은 “매년 국가예산에 대해 많이 신경을 쓰고 실질적으로 많은 실적을 올리고 있는데, 무엇보다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서는 첫 번째 단계가 그에 따른 동향을 사전에 파악하는 일이다”며 “그 첫걸음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 업무와 관련한 최대한 네트워크를 높여주고, 다음 주까지는 중앙부처에 일제히 출장도 다녀오는 등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지시했다.


이어 이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공모사업 추진에도 박차를 가할 것을 주문했다.


이 시장은 “부처별 공모사업 시기가 다르지만, 먼저 선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공모사업 추진이 대개, 단독으로 한 부서에서 추진하는 것이 아니다보니, 다른 지자체와 부서와의 협력 등을 적극적으로 필요한 만큼, 정보 교환 등을 유기적으로 추진하라”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그는 시정에 관한 각종 평가에 대해서도 소홀히 하지 말고, 본격 대응할 것도 당부했다.


이 시장은 이와 관련, “각종 평가는 내부적으로는 행정 자존감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도 하지만, 객관적으로는 우리 시가 추진하는 사업들에 대해 미진한 부분을 보완할 수 있는 객관적인 지표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연초부터, 평가지표를 잘 파악, 대응해달라”고 지시했다.


특별히 이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하는 행정의 자세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 시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예상하지 못한 여러 상황이 발생함에 따라 행정도 다변화되고 있다”면서 “그런 만큼, 수면 아래 장막 뒤에 준비하듯, 멈춰있거나 느슨해지지 말고, 코로나 상황을 거울삼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잘 준비해달라”고 지시했다.


이와 관련, 이 시장은 “올해 새로운 방식의 랜선설명회가 개최되고 있는데, 지역 내 동향이나 숙원 사업이 방식이 바뀌었어도 충분히 공감되고, 해결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울여달라”며 “단순한 퍼포먼스가 아니라, 시에서 추진하는 부분과, 읍면동에서 추진할 부분이 쌍방향으로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이밖에도 이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코로나 예방백신 접종이 3월부터 본격적으로 이뤄지는 점에 대해 언급, 접종 준비에 대해서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이 시장은 “돌발변수, 사고가 발생이 된다면 우리 지역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만큼, 그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추진단, 보건소 등 주민들의 신뢰도가 무너지지 않도록 접종 준비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지시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태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