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스타트업 기업 지원해 매출 증가 이끌어

26일, ‘물산업 혁신창업 지원 스타트업 전담 멘토단 성과발표회’ 개최
총 92개 스타트업 기업 지원해 평균 매출 61%, 투자유치금 240% 증가 등 성과와 육성 우수 사례, 개선 방안 등 공유
고은빈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11-26 18:33:21
  • 글자크기
  • +
  • -
  • 인쇄
▲한국수자원공사가 국내 스타트업 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는 멘토들의 활동성과와 우수사례 등을 공유하기 위해 개최한 ‘물산업 혁신창업 지원 스타트업 전담 멘토단 성과발표회’에서 한국수자원공사 직원들로 구성된 멘토단이 올해 지원활동 성과를 발표하고 있다.(한국수자원공사 제공)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국내 스타트업 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는 멘토들의 활동성과와 우수사례 등을 공유하기 위해, 26일 오후 2시 대전시 유성구 K-water연구원에서 ‘물산업 혁신창업 지원 스타트업 전담 멘토단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한국수자원공사의 ‘스타트업 전담 멘토단’은 올해 초 사내 공모를 통해 업무경험과 전문성을 고려해 36개 부서 70명으로 구성됐다.


발표회를 통해, 멘토단은 물 분야 혁신기술을 보유한 57개의 스타트업 기업과 매칭하여 이들 기업이 보유한 아이디어와 서비스가 실제 사업화에 이를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의 주요사업과 연계한 성능시험(테스트베드), 기술컨설팅 제공 등 올해 주요 활동내역을 공유했다.


또한 3D 측량기술과 증강현실(AR)을 활용한 지하시설물 유지관리 시스템 구축 사업을 진행하는 초기 스타트업인 기업인 ‘무브먼츠’가 전담 멘토단 매칭 이후, 2년 만에 매출 155% 상승과 기업가치 약 50억원의 기업으로 성장한 사례 등을 멘토링 우수사례로 공유했다.


한편 한국수자원공사는 전담 멘토단 운영 외에도 유망 스타트업의 고속성장(Scale-up) 지원을 위해 △정수장 등 실제 물관리 시설물을 통한 ‘기술성능 검증(테스트베드) 제공’, △스타트업 기업과 한국수자원공사의 사업 부서를 매칭해 진행하는 ‘협업과제’를 지원하고 있다.


이밖에도 △한국수자원공사 시설물을 활용한 스타트업 기업의 창업공간 제공과 △투자유치 연계 △국내외 포럼과 엑스포(EXPO), 세미나 공동 참여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현재까지 92개의 스타트업 기업이 한국수자원공사와 협력 이후 평균적으로 매출 61%와 수출액 350% 증가를 이뤘다. 또, 고용인원은 평균 60%, 투자유치금액은 약 240% 상승하는 등 매출과 일자리, 투자유치 등 주요 지표에서 모두 향상되는 성과를 얻었다.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스타트업 기업과의 지속적인 아이디어 및 기술개발 교류를 통해 물관리 분야에 혁신기술을 융복합하는 과정이 더욱 활성화될 것”이라며, “물관리 전문기관으로서 물산업 육성과 혁신 창업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고은빈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