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협동조합연합회장, 농협중앙회 내방

양국 협동조합간 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의 개최
이명호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01-28 19:04:33
  • 글자크기
  • +
  • -
  • 인쇄
▲농협중앙회는 28일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인도네시아 협동조합연합회 '데코핀(DEKOPIN)' 대표단과 양국 협동조합간 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의를 개최했다.(사진=농협 제공)


농협중앙회(회장직무대행 허식 부회장)는 28일 인도네시아 협동조합연합회와 한-인도네시아 양국 협동조합간 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협동조합연합회(DEKOPIN)는 조합원 3300만명, 회원조합 19만개, 전국단위연합회 60개로 구성되었으며, 인도네시아 협동조합을 대표하고 있다.   

허식 부회장은 인도네시아협동조합연합회 누르딘 할리드 회장을 접견해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농협 계열사의 사업에 대해 소개하고, 향후 사업 확대를 위한 인도네시아협동조합연합회의 적극적인 협력과 협조를 당부했다.


농협은 인도네시아에 NH투자증권 코린도법인과 종자회사인 농우바이오 코리아나시드법인이 진출해 활발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28일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한-인도네시아 협동조합간 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의'를 마치고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 (오른쪽 세번째), Nurdin Halid(누르딘 할리드) 인도네시아 협동조합연합회장(왼쪽 다섯번째)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