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더 안전하고 더 행복한 복지·교육 도시 구현한다”

임종환 기자 lim4600@naver.com | 2019-01-11 19:06:28
  • 글자크기
  • +
  • -
  • 인쇄
▲2019 동대문구 신년 인사회에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프레젠테이션 방식을 통해 올해 구정 운영 방향을 설명하고 있다.(동대문구 제공)
[로컬세계 임종환 기자]서울 동대문구는 유덕열 구청장이 11일 구청에서 열린 ‘2019 신년인사회’를 통해 구정운영 방향 및 비전을 소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민선 7기 2년차를 맞아 새해 비전을 공유하는 화합의 장으로 마련됐다. 

 

행사에는 유덕열 구청장을 비롯해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구의원, 경찰서장, 세무서장, 대학총장, 지역 주요 기관장, 동대문구민 등 약 2000여 명이 참석했다.

 

유덕열 구청장은 “동대문구가 지난해 서울한방진흥센터가 ‘대한민국 국토대전’에서대통령상 수상, ‘지방자치단체 정부혁신 평가’ 우수기관, ‘지역안전도 분야 평가’ 3년 연속 최우수 등으로 선정되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이는 동대문구민이 구정에 뜻을 모아 잘 도와준 덕택으로 생각한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이후 유 구청장은 ▲생활안전도시 ▲으뜸보육 및 교육 도시 ▲함께 나누고 누리는 복지도시 등에 초점을 맞춰 구정운영 방향 및 비전을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효과적으로 전달했다.

 

우선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취약시설에 안전 점검과 화재안전대책을 강화하고 겨울철 제설과 여름철 풍수해 예방, 폭염·한파 등 이상 기후를 대비하여 빈틈없는 대책을 마련하여 구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다. 이를 대비하여 올해부터는 구에서 동대문구에 주소를 둔 모든 구민을 대상으로 ‘동대문구민 생활안전보험’에 가입하여 재난·재해나 대중교통 이용 중 불의의 사고로 사망 또는 장해를 입은 경우 구민이 1,000만원 이내 보험금을 지원받도록 한다.

 

아이들 키우기 좋은 동네를 만들기 위해 구립어린이집을 확대하고 민간·가정 어린이집을 구립어린이집 수준으로 끌어올릴 예정이다. 또한 어린이집에서 사용하는 친환경 식자재를 원산지에서 직거래로 구매하여 비용을 절감하고 재료의 신선도를 높인다. 친환경 무상급식 대상 학교의 수를 확대하며, 평생교육을 위해 한의약박물관이 있던 동의보감 타워에 ‘동대문구 평생학습관’을 개관하고 다양한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더불어 구에 거주하는 취약계층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용기와 희망을 갖고 생활 할 수 있도록 각 동의 희망복지위원 1,500여명과 170개 민간단체, 구 전 직원이 취약계층과 1:1 결연을 맺고 ‘동대문형 복지공동체 보듬누리사업’을 더욱 내실있게 추진한다. 

 

한편 이번 행사는 ‘소통’과 ‘배려’를 바탕으로 참가자를 위한 서비스와 다양한 부대행사가 열려 눈길을 끌었다. 무대에는 수화 통역자가 무대에 함께 동행해 청각장애인을 배려했다. 내빈을 위한 외투 보관 서비스도 제공했다. 또 구청 로비에는 각자의 새해 소망을 적는 소망나무와 희망성금 모으기 윷놀이 게임도 진행돼 신년 분위기를 만들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임종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