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이현경의 “슈만과 사랑에 빠지다”

강연식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19-07-08 22:10:26
  • 글자크기
  • +
  • -
  • 인쇄

▲'슈만과 사랑에 빠지다' 이현경 피아노 독주회 포스터. 
[로컬세계 강연식 기자]피아니스트 이현경이 오는 12일 금요일 오후 7시 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에서 슈만의 명곡들과 함께 무대에 오른다.


대전의 차세대 아티스트로 주목받고 있는 그녀는 "내면으로 느끼면서 가슴으로 연주한다면 분명히 관객들에게 전달이 될 것"이라며 "그동안 자신이 느끼고 연구했던 슈만의 음악세계를 여과 없이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에서 그녀는 슈만이 클라라에게 헌정한 ‘피아노 소나타 제1번 F#단조’를 연주하고 이어서 슈만의 모음곡 ‘크라이슬레리아나 작품번호 16번’을 연주한다.


피아니스트 이현경은 대전예술고등학교, 목원대학교 및 동대학원을 실기우수 장학생으로 졸업하였고 현재, 실내악과 솔로를 병행하며 국내외로 왕성하게 연주 활동을 하면서 자신만의 음악세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제주도립교향악단 제4회 신인음악회, 대구MBC교향악단 2017 신인음악회에 출연해 협연했으며 최근에는 대전시립교향악단에서 주최하는 '영 비르투오조 데뷔 콘서트'에 선발돼 협연을 성공리에 마쳤다. 또 2019 대전문화재단 예술지원공모사업에 선정돼 대전의 차세대 아티스트로 주목받고 있다.

그녀는 The 2nd Korea-Asia Piano Open Competition 1위, The 2nd Manhattan International Music Competition 2위, The 3rd East Coast International Music Competition, The 3rd New York International Music Concours 3위 등 국내외 콩쿠르에 수상하며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강연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