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영 2단, ‘한국제지 여자기성전’ 초대 챔프 등극

고현성 기자 khsung@localsegye.co.kr | 2017-12-05 23:15:54
  • 글자크기
  • +
  • -
  • 인쇄
▲바둑TV 캡처.  

김다영 2단이 5일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1회 한국제지 여자기성전 결승3번기 제3국에서 벼랑 끝에서 처절한 수읽기로 뚝심을 발휘하며 동갑내기 오유진 5단을 누르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김다영 2단은 이번 대회에서 한국 여자바둑 랭킹 1위인 최정을 8강에서 꺽으면서 승승장구하며 랭킹 2위인 동갑내기 절친 오유진 5단과 맡붙었다.

 

한국제지가 후원을 맡고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하는 ‘제1기 한국제지 여자棋聖전’은 국내 여자 개인전 최대인 1억5000만원 규모로 열리며 우승상금은 3000만원, 준우승상금은 1000만원이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고현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